10일간의 기이이인~ 연휴중 다녀올 산을 검색하던 중

 1. 아직 못가본 국립공원 (속리산, 주왕산, 태백산)을 가볼까?

 2. 이동거리가 너무 머니 가까운 지리산을 갈까...하다 낙점된...지리산 산행...

 

 

 

날이 갑자기 흐려졌다...

 

 

 

 

그동안 지리산 둘레길 토요걷기때문에 친숙해진.... 구례화엄사 IC

 

 

 

 

꼬불꼬불 고갯길을 올라 성삼재 탐방지원센터 에 도착

구례화엄사 IC에서 30분정도 걸린다

 

 

 

 

 

 

 

 

 

 

 

 

 

노고단 가는 2Km길 임도에..바람이 불어 낙엽이 흩날린다... 바람막이 점퍼를 꺼낸다....

 

 

 

 

 

 

 

산오이풀

 

 

 

 

 

 

지난해 겨울에는 눈이덮인 길이 었었는데...

 

 

 

 

노고단대피소 도착 (등산 시작 후1시간정도 소요)

 

 

 

 

 

 

 

 

 

가는길 부터 숲에들어서자..나타나기 시작한 투구꽃....사약의 재료..ㅎㅎ

 

 

 

 

 

 

 

 

 

 

 

 

 

 

 

 

 

구절초

 

 

 

 

 

 

안개낀 노고단 탐방로

 

 

 

 

 

 

 

 

 

 

 

 

 

 

 

 

 

 

 

 

 

 

 

 

 

 

 

 

 

 

 

 

 

 

 

 

 

 

 

 

 

 

 

 

 

 

 

 

 

산수국

 

 

 

 

단풍..둘레길 같다....편안하다...

 

 

 

 

 

 

 

 

 

 

 

 

 

 

 

 

 

 

 

 

 

 

 

 

 

 

 

 

 

 

 

 

 

 

 

 

 

 

 

 

 

 

노루목가는길에..기상 시설

 

 

 

 

 

 

 

 

 

비슷하게 생겨서 용담인줄 알았다....뭐더라? ㅎㅎ

 

 

 

 

이것도 몰랐는데.......수리취~

 

 

 

 

 

 

 

 

 

피아골 삼거리에서....에너지 빠 먹고...반야봉까지..

 

 

 

 

 

 

 

 

 

 

 

 

 

 

 

 

 

 

 

 

 

 

 

 

 

 

 

 

 

 

 

 

 

 

 

구상나무

 

 

 

 

 

빨간 깃발의 의미는?

 

 

 

 

 

 

 

 

 

 

 

 

 

 

 

 

 

 

 

 

 

 

 

 

 

 

 

 

 

 

 

 

 

 

 

 

 

 

샘물을 마셔본다...유명한 임걸령샘물

 

 

 

 

 

 

 

 

 

 

 

 

 

 

 

 

 

 

 

 

 

 

 

 

 

 

 

 

 

 

 

 

 

 

 

 

 

 

 

 

 

 

 

 

 

 

 

 

 

 

 

 

 

 

 

 

 

 

 

 

 

 

 

 

 

 

 

 

 

 

흐르는 물에 등산화를 씻고...

 

 

 

 

밤도 한 주머니...사간다...

 

 

 

추웅께...커피라떼도..한잔...

 

 

 

 

성삼재에서 내려가는길은 병목 현상....대단하다...ㅋ

 

 

 

 

 

 

 

블로그 이미지

구름처럼 가자~ Cloud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