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시작은.....기체육공원...에서 조금만 올라가면, 좌우로는 기찬묏길...정면으로 산성대탐방로 입구

 

기찬묏길을 다니면서, 언젠가  오르게 될것이라고..생각하기는 했다...하지만, 오늘 등산을 마지막으로 이제 월출산은 절대 가지 않을 것이다...(이번이 세번째 약속...ㅋㅋ)

 

 

 

 

 

 

 

 

 

 

 

 

 

 

 

 

 

 

 

 

 

 

 

 

 

 

 

 

 

 

 

 

 

 

 

 

 

 

 

 

 

 

 

 

 

 

 

 

 

 

 

 

 

 

 

 

 

 

 

 

 

 

 

 

 

 

 

이제 해태영양갱은 각성해야 할것이다... 크라운에서  맛나고, 편리한 스포츠양갱이..ㅋㅋ

 

 

 

 

 

 

 

 

 

 

 

 

 

릿지 코스...

 

 

 

 

 

 

 

 

 

 

 

 

 

 

 

 

 

 

 

 

 

 

 

 

 

 

 

 

 

몇년만의 착화로...썩어버린 내 릿지화...

 

 

 

 

 

 

 

 

 

 

 

 

 

 

 

 

 

 

 

 

원추리

 

 

 

 

 

 

 

 

 

 

 

 

 

 

신갈? 졸참? 굴참?....암튼 상수리...나무

 

 

 

 

 

 

 

 

아직 하산하려면 멀었는데...등산화가...ㅋㅋ

 

 

 

 

항상 등산할때는 끈을 갖고 다니자..ㅋ

 

 

 

 

 

 

 

 

 

 

 

 

 

 

 

 

 

 

 

 

 

 

 

 

 

 

 

 

 

 

 

 

 

 

 

 

 

 

 

 

 

 

 

 

 

 

 

 

 

 

 

 

 

 

 

 

 

 

 

 

 

 

국립공원 계단공의 장인정신....ㅎㅇ

 

 

 

 

 

 

 

 

 

며느리밥풀꽃

 

 

 

 

 

데크와 암석의 일체화...

 

 

 

 

 

 

 

 

 

 

 

 

 

 

 

 

 

 

 

 

 

 

 

 

 

 

 

 

 

 

 

 

 

밥먹고 가자~^^

 

 

 

 

 

 

 

 

 

 

 

 

 

 

 

 

 

 

 

 

 

 

 

 

 

 

 

 

 

 

 

 

 

 

 

 

 

 

 

 

 

 

 

 

 

 

 

 

 

 

 

 

 

 

 

 

 

 

 

 

 

 

 

 

 

 

 

 

 

 

 

 

 

 

 

 

 

 

 

 

 

 

 

 

 


 

 

 

 

 

 

 

 

 

 

 

 

 

 

 

 

 

 

 

 

 

 

 

 

 

 

 

 

 

 

 

 

 

 

 

 

 

 

 

 

 

 

 

 

 

블로그 이미지

구름처럼 가자~ Cloudman

댓글을 달아 주세요